News & Notice

[언론보도] 생활맥주, 국내 양조장과 상생하며 ‘연 매출 500억원’ 기록한 맥주플랫폼 비즈니스



수제맥주 프랜차이즈 생활맥주는 2014년 주세법 개정에 발맞춰 런칭한 브랜드로 만 5년 만에 약 5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하는 등 괄목할만한 성장세를 기록했다. 전국에 200여 개 매장을 오픈하면서 수제맥주 프랜차이즈 시장에서 독보적인 1위를 지켜오고 있다.


수제맥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생활맥주의 성장 비결 중 맥주플랫폼 비즈니스 구축이 눈길을 끈다. 생활맥주는 2014년 창립부터 지금까지 전국 각 지역의 양조장과 협업해 지역 특색이 담겨있는 수제맥주를 유통해오고 있다. 각지에서 생산된 20여 종의 맥주는 가맹점주의 선택에 따라 개별 매장 상권에 맞추어 판매되고, 점주가 원할 경우 맥주 종류는 언제든지 변경할 수 있다.


매장별로 취급하는 맥주 종류가 다르고, 동일한 매장에서도 다양한 맥주를 맛볼 수 있어 소비자의 반응도 뜨겁다. 맥주 마니아들 사이에서 입소문이 나면서 매장을 찾는 손님이 많아졌고, 그 결과 ‘2018 한국소비자포럼 올해의 브랜드 대상’을 수상했다.
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후략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
[출처] 위키트리 이지은 기자원문 보기(클릭)